아시아나항공, 적격 인수후보에 애경그룹·HDC현대 등 선정

정다연 기자 / 기사승인 : 2019-09-10 18:09:4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아시아나 인수전의 쇼트리스트(적격 인수후보)에 애경그룹 등을 포함한 네 곳이 선정된 것으로 확인됐다.

10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아시아나항공의 매각 주체인 금호산업 등은 애경그룹, HDC현대산업개발·미래에셋대우 컨소시엄, 행동주의 사모펀드(PEF), KCGI 또 다른 PEF인 스톤브릿지캐피탈 등 네 곳을 쇼트리스트로 지난 9일 선정했다.

지난 3일 마감된 예비입찰엔 다섯 곳이 도전장을 냈다. 이 가운데 재무적 투자자(FI)로 알려진 한 곳만 인수후보로 선정되지 않았다. 이 외에 네 곳 모두 쇼트리스트에 포함됐다.

KCGI는 홍콩계 PEF 뱅커스트릿 등에서 받은 출자의향서(LOI)를 예비입찰 과정에서 제출하는 등 실제 인수 의지가 있음을 강력하게 주장하고 잇는 것으로 알려졌다. 스톤브릿지도 KCGI처럼 추후 SI와 함게하겠다는 구상을 설득력 있게 제시해 구제된 것으로 보인다.

현재 애경그룹은 아시아나항공 지분을 함께 인수할 FI 파트너를 찾고 있다. 시장에서는 IMM PE와 애경그룹이 손잡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한편, 이번 아시아나 매각은 금호산업이 보유한 아시아나항공 주식과 아시아나항공이 발행하는 신주를 인수하는 방식으로 이뤄질 예정이다.

아시아나항공 매각은 예비입찰을 거쳐서 10월게 본입찰로 돌입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이후 우선협상대상자 선정, 주식매매계약(SPA) 체결 등 절차가 순차적으로 진행된다.

 

팩트인뉴스 / 정다연 기자 factinnews@factinnews.co.kr

<사진제공 뉴시스> 

[저작권자ⓒ 팩트인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HEADLINE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