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희상 국회의장, 日 나카소네 야스히로 전 총리 별세 관련해 조전 보내

송하연 기자 / 기사승인 : 2019-12-06 19:01:2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문희상 국회의장.

 

문희상 국회의장은 지난 5일 나카소네 야스히로 전 총리 별세와 관련해 아들인 나카소네 히로후미 참의원에게 조전을 보내 “대한민국 국회와 국민을 대표하여 마음으로부터의 깊은 애도의 말씀을 전한다”며 위로의 뜻을 전했다고 6일 밝혔다.

문희상 의장은 “(나카소네 총리는) 일본 총리로서는 처음으로 한국을 방문하는 등 한일관계 발전을 위해 각별한 노력을 기울이셨던 것을 우리 국만들은 잘 알고 있다”면서 “한일관계 증진을 위한 총리님의 통찰력에 바탕을 둔 의지와 노력은 어려워진 양국관계를 풀고 미래지향적으로 나아가야 하는 숙제를 안은 우리에게 큰 영감을 주고 있다고 생각한다”고 전했다.

문 의장은 또 “최근 한일 양국은 양국관계를 이대로 두어서는 안 된다는 공동의 인식을 가지고 대화를 지속하고 있다”면서 “이러한 노력들을 통해 한일관계가 미래지향적으로 조속히 회복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강조했다.

<사진제공=뉴시스>

[저작권자ⓒ 팩트인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HEADLINE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