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사인 볼트, 세계선수권 200m 19초55로 우승

박예림 기자 / 기사승인 : 2015-09-04 10:20:33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팩트인뉴스=박예림 기자]제15회 국제육상경기연맹(IAFF) 세계선수권대회 200m는 이번에도 우사인 볼트(29·자메이카)를 위한 무대였다.


지난 27일 볼트는 중국 북경국립경기장에서 열린 대회 남자 200m 결승에서 19초55의 기록으로 우승을 거머쥐었다.


특히 100m에서 0.01초 차이로 패했던 저스틴 게이틀린(33·미국)이 다시 한 번 볼트의 아성에 도전해 기대를 모았지만 결국 벽을 넘지 못했다.


반응속도부터 볼트(0.147초)가 게이틀린(0.161초)보다 빨랐다. 게이틀린은 초반에 치고 나갔으나 직선코스에서 볼트가 속도를 올리면서 게이틀린을 지나쳤다. 19초74를 기록한 게이틀린은 결국 0.19초차로 무릎을 꿇어야 했다.


지난 23일 같은 대회 남자 100m 결승에서도 9초79로 우승한 볼트는 대회 2관왕에 올랐으며 세계선수권 남자 200m에서만 네 번째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또한 세계선수권에서만 10번째 금메달을 획득한 볼트는 역대 최초의 세계선수권 두자릿수 우승 기록도 남기게 되었다.


이 외에도 오는 29일 볼트는 남자 400m 계주에도 참가하므로 추가 기록도 점쳐지고 있다.


한편, 볼트는 지난 2009년과 2013년에 남자 100m, 200m, 400m 계주에서 우승했으며 2011년 200m, 400m 계주에서 우승했다.


[저작권자ⓒ 팩트인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HEADLINE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