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철 전경련 부회장, 주한 스위스 대사 만나

임준하 기자 / 기사승인 : 2013-06-21 14:59:1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이승철 전경련 부회장(왼쪽)과 요르크 알루이스 레딩 주한 스위스 대사(오른쪽)


이승철 전국경제인연합회 상근부회장이 요르크 알루이스 레딩 주한 스위스대사와 만나 "창조와 혁신이 일상에 스며든 스위스에 배울 점이 많다"고 말했다.


두 인사의 만남은 21일 레딩 대사가 전경련을 방문하여 이뤄졌다.


이날 두 인사는 올해로 수교 50주년을 맞은 양국의 우호적 관계를 축하하고 앞으로의 경제협력 활성화 방안에 대한 의견을 교환했다. 특히 각종 창조력지수 평가에서 1,2위를 기록해 온 스위스와 최근 창조경제론을 바탕으로 경제 패러다임 전환에 나선 한국의 비전이 일치한다는데 동의하고, 앞으로 다양한 협력 사업의 가능성이 많다는 데에 의견을 같이했다.

이 전경련 부회장은 "앞으로 한국에서도 스위스의 테크노라마 같은 과학체험공간을 만들 수 있도록 힘쓸 것"이라며 "전경련이 창조경제 프로젝트 발굴을 위해 출범시킨 창조경제특별위원회에서 스위스의 비법을 연구하고 있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팩트인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