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세청 사칭 악성 이메일 기승… 첨부파일에 악성코드

이시아 기자 / 기사승인 : 2019-06-03 18:29:22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팩트인뉴스=이시아 기자]최근 국세청 업무를 사칭한 악성 이메일이 기승을 부리고 있다.

국세청은 3일 최근 업무를 사칭한 여러 종류의 악성 이메일이 유포되고 있어 주의가 요구된다고 밝혔다.

해당 이메일에 첨부된 파일을 클릭하면 악성코드에 감염된다.

국세청에 따르면 악성 이메일의 제목과 본문에는 “피고인 심문에 대한 소환 안건”, “미지급 세금 계산서”, “대한민국 국세법 제211조에 따라… 국체청으로 출두해야 합니다” 등의 문구가 담겨 있다.

해당 유형으로 첨부된 파일을 클릭할 경우 랜섬웨어 등과 같은 악성코드에 감염될 수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랜섬웨어는 PC에 저장된 문서나 그림파일 등을 암호화한 뒤 사용자에게 암호 해제를 위한 금전을 요구하는 악성 프로그램을 말한다.

국세청은 이와 관련해 “악성 이메일 유포를 인지한 즉시 홈택스와 국세청 홈페이지에 팝업 안내, 대형포털에 해당 메일 차단 요청, 경찰 수사 요청 등 적극 대응하여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면서 “국세청 사칭이 의심되는 이메일 수신 시 피해예방에 신경을 써야 한다”고 당부했다.

이어 어떠한 경우에도 출두나 신분에 대한 정보를 메일로 요청하지 않는다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홈텍스를 통해 발급한 전자세금계산서 발급 안내메일은 발송자 주소를 주의 깊게 확인할 필요가 있다.

국세청은 “백신프로그램 설치 및 최신 버전 유지, 출처가 불분명한 이메일 또는 첨부파일 실행 주의, 포털 등 해당 메일 회사의 고객센터에 신고 후 삭제하시기 바란다”고 설명했다.

[사진제공=국세청 홈페이지 캡처]

 

팩트인뉴스 / 이시아 기자 jjuu9947@factinnews.co.kr 

 

[저작권자ⓒ 팩트인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HEADLINE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