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청, 예술놀이 축제 ‘예술로놀장’ 개최…23개 예술 체험 가능

원혜미 기자 / 기사승인 : 2019-09-30 18:24:4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서울문화재단은 누구나 예술을 경험하고 함께 즐길 수 있는 2019 예술놀이축제 ‘예술로놀장’을 오는 10월 5일부터 6일까지 주말 동안 서울시청 지하 1층 시민청에서 개최한다.

‘예술로놀장’은 ‘우리는 모두 예술가다!’를 주제로 총 23개의 예술 체험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이번 행사는 어린이부터 성인까지 누구나 쉽게 예술을 접할 수 있는 놀이형 예술축제로 기획됐다. 놀이와 게임 등의 형태로 예술을 체험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비롯해 연극, 뮤지컬, 무용 등의 관람형 프로그램까지 다양한 프로그램이 풍성하게 마련됐다.

주요 체험형 프로그램으로는 판화, 사진, 미술, 연극놀이, 유튜브 제작 등이 있으며, 누구나 쉽고 다양하게 예술을 경험해볼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한국역사를 주제로 실크스크린 기법을 활용한 ‘판화’(프린트아트리서치센터)부터 ▲여러 가지 사진기법을 활용해 촬영해보는 ‘이상한 나라의 스튜디오’(수집소) ▲드로잉과 콜라주 기법을 이용해 책을 제작하는 ‘책 만드는 그림책방’(스튜디오레아) ▲한국 괴물퍼레이드 ‘남산괴물출몰 프로젝트’(달꽃창작소) ▲아이와 함께하는 ‘세대 공감 신문지놀이’(스케네) ▲가족이 함께 만드는 이야기 ‘보이는 액체괴물라디오 유튜브 체험’(어반아츠프로젝트) ▲‘나무로 하는 예술놀이’(우드포유 협동조합) ▲직접 간이사진기부터 만들어 완성하는 ‘그림일까? 사진일까?(물나무에듀) 등이 진행된다.

프로그램에 따라서는 참여자가 현장에서 직접 제작한 작품이 전시되기도 한다.

연극, 뮤지컬, 무용 등 장르별로 구성된 관람형 프로그램으로는 ▲여행을 통해 삶의 아름다움과 이별의 자연스러움을 선물하는 연극 ‘어느 날 찾아온’과 ▲간송 전형필의 이야기를 낭독극으로 만나보는 ‘간송의 문화나들이’(소풍가는 길) 등을 선보인다. 또한 ▲70~80대 어르신이 표현하는 꽃보다 아름다운 인생 ‘뮤지컬 할마미아! 꽃보다 할마미아’(발광아트컴퍼니)와 ▲자연과 환경오염을 주제로 무용과 비디오아트를 혼합한 퍼포먼스 ‘예술로 바라본 인류세’(댑댄스프로젝트) 등 예술가와 함께 직접 공연을 창작하는 프로그램도 진행된다.

그 밖에도 상시 참여가 가능한 프로그램들도 마련됐다. ▲편안한 공간에서 책을 읽을 수 있는 ‘서울BOOK살롱’(코끼리이웃작가) ▲다양한 색깔의 블록으로 여러 가지 형태를 만드는 ‘알록달록 예술 놀이터’(마을온예술) 등이 있다. 특히 ▲참여자의 경험을 온라인과 오프라인으로 분석해 설계한 게임 ‘우리는 모두 예술가다!’를 통해 예술에 대한 편견을 극복하고 예술의 가치를 느껴볼 수 있는 프로그램도 진행된다.

김종휘 서울문화재단 대표이사는 “올해 예술놀이축제는 누구나 예술을 쉽게 경험하기 위해 놀이와 게임 형태의 다양한 프로그램을 준비했다”며 “행사를 통해 보다 많은 사람들이 직접 예술에 참여해 예술의 가치를 느껴볼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참가비는 무료이며 프로그램에 대한 자세한 내용과 신청 방법은 서울문화재단 누리집(www.sfac.or.kr)과 프로그램 사전 신청 페이지(https://event-us.kr/2019seoulartplay/event/list)에서 확인 가능하다.

 

(사진제공=서울문화재단)

 

팩트인뉴스 / 원혜미 기자 hwon@factinnews.co.kr 

 

[저작권자ⓒ 팩트인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HEADLINE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