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용진 의원, 서울시당 강연료 강원도 산불 복구에 전액 기부

장동호 기자 / 기사승인 : 2019-04-12 15:24:0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팩트인뉴스 = 장동호 기자] 박용진 의원이 12일 더불어민주당 서울시당이 선거연수원과 함께 12회에 걸쳐 진행한 당원교육을 마무리한다. 그리고 박용진 의원은 당원 강연료 전액을 강원도 산불 피해 복구에 기부했다.

박용진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강북을)은 이날 오후 5시 호원아트홀에서 민주당 송파‧강동 지역위원회를 대상으로 강연했다.

서울시당 당원 순회교육은 지난 3월 5일 하이서울유스호스텔에서 종로‧중구성동‧용산 지역위원회부터 시작됐다.

오늘 강연으로 총 6주에 걸쳐 49개 서울 지역위원회 대상 순회교육이 유종의 미를 거두게 되는 것이다.

박용진 의원은 “서울시당 교육연수위원장으로서 당의 강령과 역사를 배우는 시간이 필요하다고 생각했다”면서 “한달 반이라는 시간 동안 매주 2회씩 당원 교육을 하는 것이 쉽지 않았으나 당원들을 만날 수 있어 알찬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이어 박용진 의원은 “제가 추진하고 있는 재벌개혁과 경제민주화에 대한 당원들과의 공감대도 넓힌 것 같아 뿌듯하다”면서 “당원들의 응원을 기억하며 재벌개혁과 경제민주화 100보를 모두 채울 때까지 힘내겠다”고 덧붙였다.

오늘 강연은 <재벌개혁과 경제민주화 국민속으로 강연100보>의 83번째 강연이기도 하다.

박용진 의원은 지난 8일 서울시당 당원교육 강연료 전액인 3,283,200원을 전국재해구호협회를 통해 강원도 산불 피해 복구에 기부한 바 있다.

박용진 의원은 “당원 여러분을 만나기 위해 시작한 교육인데 생각지도 못했던 강연료를 받게 됐다”면서 “서울시당에 특별당비로 낼까하다가 강원도 산불 피해로 아픔을 겪은 이재민들을 위해 강연료 전액을 기부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박용진 의원은 “당원들 때문에 마련된 강연을 통해서 받은 강연료이니 당원들이 기부한 셈”이라면서 “훨씬 의미 있는 일이라 당원 분들도 좋아해주실 것”이라고 설명했다.

또 박용진 의원은 “강원도는 아이들과의 추억이 많은 곳이기도 하다. 산불로 피해를 입은 분들을 위해 쓰였으면 한다”면서 “피해를 입은 분들이 하루빨리 마음의 상처를 치유하고, 일상으로 복귀하길 기원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번 더불어민주당 당원 순회교육은 지난해부터 당원교육의 중요성을 강조해 온 이해찬 대표의 의지에서부터 시작됐다. 그래서 기존 1박 2일로 진행되던 당원교육의 방식을 바꿔 더 많은 당원이 교육의 기회를 가질 수 있도록 했다.

당원 순회교육은 서울시당을 시작으로 인천, 강원, 제주, 경기 순으로 진행된다. 나머지 시도당도 올해 11월까지는 당원 교육을 마무리 지을 예정이다.

 

[저작권자ⓒ 팩트인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HEADLINE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