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제로페이 확산 동참…“경기지역화폐와 시너지 효과 기대”

윤성균 기자 / 기사승인 : 2020-01-29 10:49:5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경기도는 도내 ‘제로페이’ 확산을 위한 방안을 마련한다.

29일 경기도에 따르면, 경기도는 올해 전통시장 내 가맹점에 대한 정책적 지원을 펼치는 등 제로페이 확산을 위한 방안을 마련한다.

제로페이는 소상공인들의 결제수수료 부담 경감을 목적으로 지난 2018년 12월 정부 차원에서 도입한 모바일 기반 간편결제시스템이다. 연매출 8억원 이하 가맹점에 대해서는 결제 수수료율 0%를 적용한다.

경기도는 무분별한 가맹점 확대정책에서 탈피해 전통시장 등 제로페이가 필요한 곳을 중심으로 가맹점 가입을 집중 유도한다는 계획이다.

면적이 넓고 전통시장이 많이 분포한 경기지역의 특성을 살린 전략이라는 것이 경기도 측 설명이다.

우선 ‘경기지역화폐 우대가맹점 지원사업’의 선정 지원조건으로 제로페이 가맹점 가입여부를 포함시키는 방안을 추진한다. 이 사업에 선정된 업체는 홍보·마케팅 등을 지원받을 수 있다.

또한 ‘소상공인 보증지원 자금 손실보전’이나 ‘취약 소상공인 보증지원’ 등 도의 각종 소상공인 자금지원 사업 선정 시 제로페이 가맹점에 대해 가산점을 부여하는 방안도 함께 도입할 계획이다.

아울러 중소벤처기업부, 한국간편결제진흥원 등 관련기관들과 긴밀한 협력체계를 구축하기로 했다.

구체적으로 도내 지역 상인회 등 관련 단체와의 간담회 추진 시 가맹점 가입을 적극 독려하고, 공동 홍보부스 설치나 판촉행사를 통해 제로페이의 이점을 적극 알리겠다는 방침이다.

경기도는 전통시장 내 제로페이 가맹점 확대를 기반으로 ‘모바일 온누리상품권’ 확산에도 적극 동참할 계획이다. 모바일 온누리상품권은 전통시장 내 제로페이 가맹점이라면 어디서든 사용이 가능하고, 5~10% 할인받을 수 있다.

조장석 경기도 소상공인과장은 “제로페이 확산에 경기도가 적극 동참해 골목상권 내 소비 진작을 도모하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유도할 것”이라며 “우리경제의 모세혈관인 전통시장 상인들의 적극적인 동참을 이끌어내도록 노력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사진제공=경기도청)

 

팩트인뉴스 / 윤성균 기자 friendtolife@factinnews.co.kr 

[저작권자ⓒ 팩트인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