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도바 “1인 미디어 산업 활성화, 중국 진출이 해답이다”

정성욱 기자 / 기사승인 : 2019-09-10 11:40:2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지난 8월 말 ‘1인 미디어 산업 활성화 방안’을 확정·발표하고 성장 기반 조성, 산업 생태계 강화, 1인 미디어 저변 확대, 해외 진출 지원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이와 관련하여 1인 미디어 분야의 산업적 가능성을 조명하고 창작자 간 소통 강화를 위해 서울시와 함께 민·관 합동으로 9월 6~7일, SETEC에서 ‘2019 대한민국 1인 미디어 대전’을 개최했다.

1인 미디어 산업 활성화 단계에 있어 글로벌 역량 강화 및 해외시장 진출이 중요한 화두로 떠오르고 있는 가운데, 본 행사에서는 중국 바이두 하오칸 비디오 안승해 부총경리의 ‘중국 동영상 시장 기회와 1인 미디어 진출 방법’에 관한 강연이 진행됐으며, 국내 크리에이터들의 중국 진출을 돕고 있는 한중 MCN 아도바의 1:1 상담 부스가 운영되었다.

중국 바이두 하오칸 비디오 안승해 부총경리는 “현재 중국 동영상 시장 규모는 계속 성장하고 있으며, 중국의 유튜브인 바이두 하오칸 비디오에서는 외국인 크리에이터들의 진입을 기다리고 있다”라고 전했다.

또한 “하지만 언어적, 법적 문제 등으로 인해 외국인 크리에이터들이 단독으로 중국에 진출하는 것이 현실적으로 어려운 상황에 인증된 MCN파트너들을 활용하길 바라며, 오늘 행사에서 자사 MCN파트너인 아도바와 직접 크리에이터 중국 진출에 대해 상담할 수 있다”라고 전했다.

아도바는 바이두 하오칸 비디오의 MCN 파트너로서 중국 진출 크리에이터를 모집하고 있으며 국내 크리에이터의 중국 시장에 대한 이해를 돕고 중국 활동을 적극적으로 지원할 것이라며 굳은 의지를 밝혔다.

아도바 안준한 의장은 “국내 크리에이터들이 중국 영상 플랫폼에 진입하고자 할 때 발생하는 어려움에 대해 잘 알고 있으며, 이를 해결하기 위해 철저히 크리에이터 입장에서 생각하며, 채널 개설·인증·운영에 대한 불편함을 최소화하기 위한 시스템을 구축했다.

아도바는 크리에이터가 국내 시장의 한계를 넘어 글로벌 어디에서나 자신의 잠재력을 터뜨릴 수 있도록 모든 도전을 응원하며 지원하겠다”라고 전했다.

아도바의 중국 바이두 하오칸 비디오에 입주할 국내 크리에이터 모집 이벤트는 9월 16일 마감되며, 모집 신청은 아도바 홈페이지에서 할 수 있다.

[사진 제공=아도바]

 

팩트인뉴스 / 정성욱 기자 swook326@factinnews.co.kr 

[저작권자ⓒ 팩트인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HEADLINE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