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백화점, 고객 유치위해 식당가도 세일

원혜미 기자 / 기사승인 : 2019-10-02 10:40:0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노세일(No-Sale)’을 고집하던 롯데백화점 식당가 브랜드가 처음으로 세일을 진행한다.

롯데백화점은 오는 6일까지 서울 지역 10개 백화점의 62개 식당가 브랜드에서 65개의 대표 메뉴를 10~50% 할인한다고 2일 밝혔다.

식당가 세일은 세일 기간 중 식당가 매출이 일반 영업일 대비 3배 이상 높고, 방문객 또한 5배 이상 많다는 점을 감안해 처음으로 시행됐다.

식당가 세일 대상 점포는 ▲본점 ▲잠실점 ▲영등포점 ▲청량리점 ▲관악점 ▲강남점 ▲노원점 ▲미아점 ▲건대점 ▲김포공항점으로 총 10개점이다.

롯데백화점은 각 점포의 식당가 브랜드 중 가장 인기가 많은 품목을 선정해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대표 할인 품목은 해도식당 ‘랍스터 라면’, 고봉삼계탕의 ‘한방 삼계탕’, 라뜰리에 르지우의 ‘슈렉파스타’ 등이다.

김진수 롯데백화점 식품 관계자는 “세일 기간 식당가 고객 유입이 평소보다 많은 점을 감안해 고객에게 더 많은 혜택을 제공하기 위해 식당가 세일을 처음으로 진행하게 됐다”며 “추후에는 식당가 세일 점포를 더 확대해 시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사진제공=뉴시스)

 

팩트인뉴스 / 원혜미 기자 hwon@factinnews.co.kr

 

[저작권자ⓒ 팩트인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HEADLINE NEWS